[임산부정보] 입덧, 피로 완화법

0
1195

임신 초기인 4주~6주에 황체호르몬 수치가 올라가면서 생기는 입덧!

보통 6주~10주까지 증상이 심해지는데 입덧이 있을 땐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아보겠습니다.

이전에는 좋아하던 음식이 자극적이거나 향이 강하다면 입덧을 유발한답니다.
메스꺼움을 일으킬 원인을 파악한 뒤 피하는 게 중요합니다.

너무 많은 양을 한꺼번에 먹을 경우 위 활동이 활발해져 입덧을 부추길 수 있습니다. 언제든 조금씩 오랫동안 씹어 먹는 습관이 중요합니다.

바삭한 과자나 부드러운 음식은 입덧을 완화시켜 준답니다. 보리차나, 결명자차, 오미자, 레몬차 등을 따듯하게 마시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.

입덧을 할 때 물을 마시지 않으면 입덧이 더 심해질 수 있습니다. 주변에 물병을 두고 수시로 마셔주세요. 입덧 완화에 큰 도움이 됩니다.

행동이 빠르면 입덧에 자극이 가기 쉽습니다. 잠자리에서 일어날 때에도 시간을 가지세요. 일하기 위해서 준비를 할 때도 충분한 시간을 갖는 게 좋습니다.

약간의 음식이 위 안에 있는 것은 속을 편안하게 해줍니다. 건강과 입덧 완화를 위해 식사는 절대 거르지 마세요. 음식과 음료를 차게 해서 먹으면 냄새도 줄고 장운동을 도와 속이 더 편해집니다.

LEAVE A REPLY

Please enter your comment!
Please enter your name here